Korean news

한국 뉴스

온 가족이 함께 감상할 연극 <흥부와 놀부>전

지난 토요일 공화국 아카데미 고려극장에서 판소리계 고전소설 <흥부와 놀부> ( 태장춘 선생이 각색한 대본에 따라) 를 김 옐레나 감독이 연출하여 무대에 올렸다. 솔직히 말해서 나는 오래전부터 무대에 올린 고전작품을 구경하고 싶었다. 마침 <흥부와 놀부>전 공연이 있다고 해서 날씨가 쌀쌀하고 좀 춥기는 했지만 극장으로 발길을 재촉했다.